한국선급, 현대일렉트릭 HYUNDAI-ISCS에 사이버보안 형식승인 증서 수여

해사정보신문l승인2019.06.09l수정2019.06.09 10:3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한국선급(KR, 회장 이정기)은 지난 5일 노르쉬핑(Nor-Shipping) 전시회*에서 현대일렉트릭이 새로 개발한 차세대 선박용 스마트 통합 통신 시스템인 ‘HYUNDAI-ISCS(Integrated Smart Communication System)’에 대해 한국선급 최초로 사이버보안 형식승인 증서를 수여하였다.

최근 해사업계에 스마트 선박기술이 적용되는 등 기술의 고도화로 편의성이 증대된 반면 사이버위협에 노출될 가능성이 높아짐에 따라 사이버보안 인증 서비스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이에 한국선급은 국제 표준(IEC 62443 4-2 및 IEC 61162-460 등)을 기반으로 자체 개발한 사이버보안 형식승인 서비스를 시행하고 있다.

한국선급의 사이버 보안 형식승인 서비스는 사이버보안의 기본 요건인 기밀성, 무결성, 가용성에 대한 기술적 검토 및 사고 발생 시의 대응을 위한 감사기능, 백업 및 복구 기능에 대한 검사를 포함하고 있다.

현대일렉트릭은 최첨단 기술을 사용하는 데 따른 보안 위협을 인지하고 선제적으로 한국선급에 사이버보안 형식승인을 신청하였다. 그리고 그 결과 HYUNDAI-ISCS의 사이버보안 관련 기능이 충분히 구현됨을 인증받을 수 있었다.

HYUNDAI-ISCS는 현대일렉트릭과 현대중공업에서 공동으로 개발한 최첨단 선박용 스마트 통합 통신장비이다. 선박에 설치되는 안전 시스템(PAGA, BNWAS, CCTV 등), 센서 등 약 20개 이상의 각종 장비에 대한 인터페이스를 기반으로 선내의 다양한 정보를 통합하여 제공함으로써 선박의 스마트화를 한층 더 강화해준다.

이번 승인을 통해 현대일렉트릭의 HYUNDAI-ISCS은 보안 체계까지 갖추고 있음을 확인받았기에 스마트 선박을 구축하려는 선주들에게 매력적인 대안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한국선급은 이번 노르쉬핑 전시회에 참가하여 사이버보안을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하는 등 다양한 홍보 활동을 펼쳐 좋은 반응을 얻었다. 또한 이외에도 선박검사 VR(Virtual Reality, 가상현실) 시뮬레이터, 3D모델 기반의 설계승인 뷰어, 협약 전산화 프로그램인 KR-CON 등을 전시하여 관람객의 이목을 끌었다.
 

해사정보신문  webmaster@haesainfo.com
<저작권자 © 해사정보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해사정보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122 - 040 서울 은평구 불광동 8-19번지 301호  |  대표전화 : 02-389-8059  |  팩스 : 02-389-024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종희
Copyright © 2006 ~ 2019 해사정보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