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im Line, 2M과 제휴 확대. 아시아-북미항로에 2 서비스 신설

해사정보신문l승인2019.07.1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이스라엘 선사 Zim Line은 7월 3일 머스크 라인, MSC 유럽 양대 정기 선사에 의한 얼라이언스 2M과 제휴를 확대해 아시아-미국 걸프항로에서 신규 2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2M과 Zim Line은 2018년 북미 동안 항로(New York·New Jersey 등)에서 제휴를 시작했다. 2019년 금년초에는 지중해 항로, 아시아-북미 서안(LA·Long Beach 등) 항로에서도 제휴를 확대한 바 있다.

이스라엘 선사 Zim Line이 5월 22일 발표한 2019년 1분기(1-3월) 추정 실적은 EBITDA(금리·세금·감가상각 공제 이전 영업손익)가 전년 동기 대비 2.5배인 6,930만 달러(약 760억 원)를 기록한 바 있는데, Glickman CEO는 "2019년 1-3월 2M과 제휴(아시아-북미 동안항로, 아시아-지중해 항로, 아시아-북미 서안항로 등)를 확대했다.

동 제휴에 의해 코스트 효율성을 높여 경영실적이 대폭 개선될 수 있었다"고 언급했다.

또한 당시 Glickman CEO는 "Zim Line은 2M과의 제휴를 지속적으로 강화할 계획이며, 이는 2M 회원사 머스크 라인과 MSC로부터 확약 받은 것이다”라고 말했다.

현대상선의 2M 이탈 가능성이 제기되기도 했다.2M은 최근 아시아-미국 걸프 항로인 ZGC, ZGX의 2 서비스를 신설하고, Zim Line은 동 두 서비스에 협조배선으로 참가한다.

ZGC는 6,500TEU형 컨테이너선 10척 체제로 8월 18일 닝보항에서 첫 서비스 제공을 시작한다. 

기항지는 ▽닝보 ▽상해 ▽부산 ▽휴스턴 ▽모빌(美엘라배마) ▽마이애미 ▽프리포트(美 텍사스) ▽아라이한(파나마) ▽부산 순입니다.ZGX는 4,500TEU형 10척 체제로 8월 16일 샤먼항에서 시작됩니다. 로테이션은 ▽샤먼 ▽선전 ▽부산 ▽휴스턴 ▽모빌 ▽탬파베이 ▽아라이한 ▽만자니오(멕시코) ▽발보아(멕시코) ▽부산 순이다.

해사정보신문  webmaster@haesainfo.com
<저작권자 © 해사정보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해사정보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122 - 040 서울 은평구 불광동 8-19번지 301호  |  대표전화 : 02-389-8059  |  팩스 : 02-389-024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종희
Copyright © 2006 ~ 2019 해사정보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