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A, 광저우항무국과 자매항 업무협약 체결

해사정보신문l승인2019.05.10l수정2019.05.10 12:2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남봉현)는 8일 오전 11시(현지시간) 중국 광저우 BICC(바이윤국제컨벤션센터)에서 광저우항무국(Guangzhou Port Authority, Chen Hongxian 국장)과 자매항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자매항 협약식에 광저우항과 자매항 관계에 있는 약 30여개의 항만공사에서도 참여했으며, 광저우항무국 대표로는 첸 홍시엔(Chen Hongxian) 국장이 , 인천항만공사에서는 남봉현 사장이 참여하였다.

양 항은 △협력증진을 위한 상호 방문 프로그램 개발 △항만 분야 최신정보 교환 메커니즘 구축 △ 인재 관리를 위한 교육 프로그램 및 교류 시행 △친환경 항만 개발 공동추진 및 항만환경 보호를 위한 상호협력 강화에 대해 합의했다.

인천항만공사 남봉현 사장은 “광저우항은 남중국의 주요 항만으로서, 이번 협약을 통해 상호 교역을 확대하고 인천항의 남중국 마케팅 강화 기반을 마련하는 기회로 삼겠다”라며 “다방면에서의 교류 확대를 통해 공동 발전에 도움이 될 것이다”라고 기대감을 밝혔다.

한편, 인천항과 자매항을 체결한 중국 광저우항은 ‘18년 기준 2,187만TEU의 컨테이너 물동량을 처리(전년대비 7.4% 증가), ‘컨’ 물동량 기준 세계 5위를 기록한 글로벌 항만이다.

해사정보신문  webmaster@haesainfo.com
<저작권자 © 해사정보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해사정보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122 - 040 서울 은평구 불광동 8-19번지 301호  |  대표전화 : 02-389-8059  |  팩스 : 02-389-024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종희
Copyright © 2006 ~ 2019 해사정보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