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스크, 육상물류 인수대상 사업 물색 중

해사정보신문l승인2019.01.0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최근 머스크 Soren Skou 최고경영자는 향후 몇 년 간 자사의 일부 사업으로 트럭킹, SCM 및 창고 운영 등을 포함하는 육상분야 물류사업을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머스크의 비전은 고객들에게 글로벌 공급망에 필요한 모든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다.

Soren Skou씨는 현재 20% 미만의 고객들이 머스크로부터 육상물류 서비스를 제공받고 있으며, 대부분의 고객이 항만을 기점으로 하는 트럭킹 서비스를 필요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머스크는 2013년 해운과 에너지 및 관련사업 등 핵심사업에 집중하기 위해 트럭킹 자회사인 Bridge Terminal Transport(BTT)를 Platinum Equity에 매각한 바 있다.

이를 위해 머스크는 인수․합병 방식으로 육상물류 분야의 능력과 규모를 확보한다는 전략이며, 인수 대상으로는 자사가 현재 취급하지 않는 산업분야 SCM 사업을 원하고 있다.

현재 머스크는 소매분야 공급사슬관리 리더로 나이키, 아디다스, 월마트, 홈데포 등 대형 화주그룹에 글로벌 창고관리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지리적으로 머스크가 컨테이너 운송분야에 강점을 가지고 있는 아프리카, 라틴아메리카 및 인도는 물론 현재 어느 정도 사업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유럽과 미국 등 지역에 초점을 맞출 예정이다.

머스크는 글로벌 통합 컨테이너 물류기업으로의 전환을 위해 2016년 9월부터 자사를 운송․․물류 및 에너지 두 개 부문으로 분리하는 작업을 추진해 왔다.

2017년 11월 머스크는 세계 1위 컨테이너 선사 입지를 굳히기 위해 40억 달러를 들여 함부르크 수드(Hamburg Süd)를 인수했으며, 현재 통합작업을 진행 중이다.

2018년 초 머스크는 에너지 사업 분리를 위해 2019년 나스닥 코펜하겐에 Maersk Drilling을 독립회사로 분사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해사정보신문  webmaster@haesainfo.com
<저작권자 © 해사정보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해사정보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122 - 040 서울 은평구 불광동 8-19번지 301호  |  대표전화 : 02-389-8059  |  팩스 : 02-389-024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종희
Copyright © 2006 ~ 2019 해사정보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