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운재건 5개년 시행 1년---컨화물 운송량 4.2%증가. 선박신조 99척 발주
매출액 2016년 대비 5조이상 증가
지난해 4월 발표*된 해운재건 5개년 계획(이하 ‘재건계획’) 시행 1년이 지난 지금, 수출입 화물 운송량과 선박 신조발주가 늘어나고 매출액도 2016년 대비 5조 원 이상 증가하는 등 어려움이 지속되던 우리 해운산업이 반등의 계기를 마련해 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금융위원회, 신 리스기준서 시행, 해운업계 6조원 재무 건전성 확보
한국선주협회(회장 정태순)은 24일 금융위원회가 발표한 「新리스기준서 시행(‘19년) 전후 해운사ㆍ화주 간 장기운송계약(CVC) 회계처리 관련 감독지침」 발표에 대해 큰 환영의 뜻을 표하였다.금융위원회는 ‘19년 이전 체결된 장기운송계약(연속항차 항해용선계약, Consecutive Voyage Contract)을 구 리스기준에 따라 운송계약으로 판단한 회계
여백
해양금융진흥공사.산업은행, 현대상선 글로벌 선사 도약 지원
한국해양진흥공사(사장 황호선)과 산업은행(회장 이동걸)은 4월 23일 제20차 산업경쟁력강화 관계장관회의에서 현대상선 정상화 진행상황 및 향후계획을 논의하였다고 밝혔다.이번 논의는 ’18년 10월 구조조정실무협의체 논의와 연계되는 것으로,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국적 원양선사인 현대상선을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100만TEU급 선사로 육성 추진함에 따라, 현대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122 - 040 서울 은평구 불광동 8-19번지 301호  |  대표전화 : 02-389-8059  |  팩스 : 02-389-024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종희
Copyright © 2006 ~ 2019 해사정보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