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조선 폭파 사건 이후 VLCC 용선료 WS기준 60 수준까지 급등 조짐
호르무즈 해협에서 발생한 유조선 공격으로 중동 배선 위험이 우려되는 가운데 대형 원유 유조선(Very Large Crude Carrier·VLCC·16-30만 톤급) 시장에서 선주 측이 운임 인상을 요구하고 있다.운임 협상시 월드스케일(World Scale·WS) 기준 60 수준을 요구하고 있으며, 이는 유조선 공격 이전 계약 수준에 비해 20% 이상 급등
인터뷰--선박안전기술공단 이연승이사장
충분한 예산. 인력지원 담보돼야 해양안전 확보 선봉장 역할 할 수 있어
지난 2017년 12월 국회에서 해양교통안전 전담기관 설립을 위한 제정안이 발의된 이후,선박안전기술공단을 확대. 개편하는 수정안이 상임위를 거쳐, 2018년 12월 7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 오는 7월 1일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이 출범하게 된다.출범을 앞두고 이연승이사장은 간담회에서 새롭게 출범하는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은 해양안전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협력을 바
여백
2020년 황산화물 규제 시행 대비, 해운분야 체계적 대응 체계 구축 필요(KMI)
국제해사기구는 지난 2016년 10월 영국 런던에서 개최된 제70차 해양환경위원회(MEPC)에서 오는 2020년 1월 1일부터 글로벌 차원에서 대양을 항해하는 모든 선박들을 대상으로 선박연료에 허용되는 황 함유량을 기존의 3.5%에서 0.5%로 대폭 축소하는 황산화물 규제를 시행하기로 최종 확정하였다.이는 해운 역사상 가장 강력한 환경 규제로, 국내외 해운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122 - 040 서울 은평구 불광동 8-19번지 301호  |  대표전화 : 02-389-8059  |  팩스 : 02-389-024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종희
Copyright © 2006 ~ 2019 해사정보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