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항만공사 창사 16주년 맞아(성과와 과제)
항만 산업업계 모두가 더불어 성장할 수 있는 상생기반 구축 노력
부산항에 민간기업의 창의성·자율성을 기반으로 항만 개발 및 관리·운영에 효율성과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설립된 부산항만공사(BPA)가 올해로 창사 16주년(2004.1.16 설립)을 맞이하였다.우리나라 최초의 항만공기업으로 설립된 부산항만공사는 글로벌 해운항만물류 환경 변화에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 미국의 뉴욕.뉴저지항만공사, 싱가포르의 PSA, 네덜란드 로
여백
현대상선 ‘디 얼라이언스’ 4월부터 본격 합류
서비스 항로 다양화… 미주노선 11개에서 16개로 확대
美연방해사위원회(FMC)에서 현대상선의 THE Alliance 가입을 승인함에 따라 4월부터 현대상선은 하팍로이드(Hapag-Lloyd, 독일), ONE(일본), 양밍(Yang Ming, 대만)과 함께 세계 시장 공략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현대상선은 THE Alliance 정회원으로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함에 따라 글로벌 해운시장에서 신뢰를 회복하고, 비용구
한국해운조합법개정안 국회 통과…조합원 지원 탄력
조합원 범위 확대 및 비례대표 대의원 제도 신설 조합원 의견수렴 다양화
한국해운조합법 일부개정법률안이 9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한국해운조합법」 일부개정법률안은 지난 5월, 자유한국당 정유섭 의원(인천 부평구 갑)이 대표 발의하여 진행된 것으로, 장기간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해운업계에 실효성 있는 지원을 제공하고, 해운업자를 대표하는 기관인 해운조합의 역할을 강화해야한다는 공감대 속에서 국회 농해수위 및 해수부의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122 - 040 서울 은평구 불광동 8-19번지 301호  |  대표전화 : 02-389-8059  |  팩스 : 02-389-024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종희
Copyright © 2006 ~ 2020 해사정보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