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상선 ‘정시성 등 서비스 품질 개선에 총력’
배재훈 사장 “초대형선 인도에 맞춰 서비스 질적 개선” 주문
현대상선(대표이사 배재훈)이 정시성 등 서비스 품질 개선에 총력을 다하겠다고20일 밝혔다.이날 현대상선 사옥에서 개최된 ‘CEO 월례조회’에서 배재훈 사장은 “내년 초대형선 인도에 맞춰 서비스 양적 확대는 물론, 정시성 등 서비스 품질 개선에 총력을 다하자”고 강조했다.이어서 “초대형선 발주, 디 얼라이언스 가입 등 경영정상화가 차질 없이 진행되고 있다”며
CJ대한통운 해외 임직원 2만1천명 돌파 … 글로벌화 가속도
37개국 148개 도시 266개 거점 ‘물류 네트워크’ … 글로벌 매출 비중도 42.3% 달해
CJ대한통운의 글로벌 임직원 숫자가 올해 상반기 기준 2만 1천명을 돌파했다. CJ대한통운 전체 임직원 2만 7,527명 중 76.8%에 달하는 수치로 대한통운이 CJ그룹에 본격 편입된 2013년 이후 7.2배 증가한 규모다.같은 기간 국내 임직원은 1.2배 증가해 글로벌화가 CJ대한통운의 성장을 견인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28.2%에 불과하던 글로벌
여백
부산항만공사, 수출입안전관리우수업체(AEO) 공인획득 지원사업 참여업체 공모 ... 9월 5일까지
부산항만공사(BPA, 사장 남기찬)는 부산항 중소 수출입 및 물류기업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위한 ‘수출입안전관리우수업체(AEO) 공인획득 지원사업’ 참여업체를 16일부터 9월 5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관세청으로부터 신뢰성과 안전성을 공인받는 AEO(Authorized Economic Operator) 인증은 △대내외적 화물관리 안전성 확보 △물품검사율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122 - 040 서울 은평구 불광동 8-19번지 301호  |  대표전화 : 02-389-8059  |  팩스 : 02-389-024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종희
Copyright © 2006 ~ 2019 해사정보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