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림해양위, 안병길의원 해양진흥공사 출자금 증액 논란 관련 성명서 발표
국회 농림축산해양수산위원회 미래통합당 안병길의원은해양진흥공사 출자금 3,000억원 증액 논란과 관련 성명서를 발표하고 사실관계에 오해가 많은 만큼 향후 불필요한 논란이 재발하지 않도록 실체적 사실 관계를 밝혀둘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안의원은 마치 정부안에 포함되었던 해양진흥공사 출자금이 미래통합당이 반대하여 누락 된 것처럼 주장하는 것은 사실과 다르다며,
여백
부산항만공사, 무인 자동화기반 스마트 물류시스템 개발 착수
PA 최초 국가 R&D과제 주관기관 선정, 5년간 국.시비 114억원 등 총사업비 140억원 규모
부산항만공사(BPA, 사장 남기찬)가 「2020년 지역의 미래를 여는 과학기술 프로젝트 사업」에 제안한 ‘지능형 무인자동화 스마트물류 시스템 구축’사업의 수행기관으로 최종 선정됐다고 6일 밝혔다.「지역의 미래를 여는 과학기술 프로젝트」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부산광역시가 지원하고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과 (재)부산산업과학혁신원이 평가·관리하는 프로젝트로 지역의
대한해운연합노조, “정부 대안 없을 시 단체행동” 예고
8일 임시대의원대회 열어, ‘선원은 바이러스가 아니다’ 정부 규탄 성명서 채택
최근 정부가 발표한 선원교대 및 항만방역 지침에 대해, 선원노련 산하 대한해운연합노동조합(위원장 김수헌)이 임시대의원대회를 개최해 반대 입장을 냈다.대한해운연합노조는 7월 8일 오후 2시, 대의원들을 긴급 소집해, 부산 SM빌딩 10층 교육실에서 임시대의원대회를 열었다.김수헌 위원장은 대회사를 통해 “검역 당국의 허술함에 대한 강화 방안이나 허위 보고에 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122 - 040 서울 은평구 불광동 8-19번지 301호  |  대표전화 : 02-389-8059  |  팩스 : 02-389-024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종희
Copyright © 2006 ~ 2020 해사정보신문. All rights reserved.